• INTO
  • 졸업생수기

졸업생 수기

faq
김슬기 (경기외고)
작성자이성국 작성일2014/04/16
따뜻한 관심과 사랑의 결실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에 경기외고에 합격한 김슬기입니다. 저의 외고에 대한 꿈은 한 순간에 만들어져 이루어진 것이 아닙니다. 저는 초등학교 때부터 영어동화책과 영어비디오로 영어를 친근하게 일상생활에서 접근하면서 영어에 대한 관심을 갖게 되었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모두 다 할 수 있는 외국어이어서 더 흥미를 갖고 즐길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그 후에 통역학원을 다니면서 영어의 필요성을 더욱 깨닫게 되었고, 저의 동시통역사의 꿈을 더 잘 도달하기 위해 외고라는 곳을 꿈꾸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혜연어학원을 찾게 되었습니다. 우선 저는 학원에서 짜여진 커리큘럼을 충분히 활용하면서 그 외에도 많은 영어자료를 활용하여 학습하는 것을 게을리 하지 않았습니다. 이런 영어자료의 활발한 활용으로 영어단어도 더 쉽게 익힐 수 있었습니다. 물론 항상 영어만을 보고 듣는 것이 아니기에 단어학습이 부족하여 단어장을 따로 써 공부하는 것도 좋습니다. 하지만, 그렇게 단순암기식으로 외우는 식은 기억력이 쉽게 가지도 않고 많은 뜻을 접할 수도 없는데다가 실제로 미국의 일상생활에서 이런 단어가 어떤 의미로 자연스럽게 쓰일 수 있는지 정확히 알 수가 없기 때문에 자칫 영어말하기와 에세이를 쓸 때에도 큰 걸림돌이 될 수 있습니다. 전 그래서 신문과 영어 원서에 나오는 영어 단어와 관용어를 적극 활용하여 최대한 문장과 함께 많이 기억하려고 했습니다. 그래서 텝스 보카 부분에서도 문제풀이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었습니다. 그 외에도 영어신문, 듣기에 효과적인 외국채널 뉴스듣기, 외국 프로그램 보기, 공인인증점수를 따며 제 실력을 확인하고 올렸습니다.
또한 저는 이혜연어학원에서도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많은 영어학원이 있지만 이렇게 학생 개개인에게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쏟아주시는 학원은 없는 것 같습니다. 학원 선생님들은 평소에 제가 도움을 청하면 이런 방법으로 해보라 하시면서 우리를 위한 조언도 아끼지 않으셨습니다. 또한 담임선생님이 외고 입시가 몇 주 안 남은 혼란스럽고도 불안한 상황에서 저희에게 “난 너희를 믿는다. 너희가 내가 필요하면 새벽이든 언제든 전화해서 도움을 받아라.”라고 하시면서 할 수 있는 것은 다 해주시겠다면서 저희에 대한 무한한 사랑을 보여주셨습니다. 원장선생님께서도 여러 외고를 찾아다니시며 선생님들을 만나 핵심 정보를 모아 저희 외고 입시에 큰 도움을 주셨습니다. 그 때부터 상담선생님께서 개개인 특별 상담을 해주시면서 학원만의 특별한 시스템으로 저희의 학교 결정에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저의 수험생활을 받쳐주셨던 저의 사랑하는 부모님과 이혜연학원의 담임 김수미 선생님, 이혜연원장님 등 여러 선생님들과 항상 저를 격려해주셨던 담임 선생님께 경의를 표합니다. 감사합니다.

내용



목록 수정답변

 

 강구현 (용인외고)
 김벼리 (서울대 소비자아동학/고려대 통계학/연세대 경영학/순천향대 의대 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