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NTO
  • 졸업생수기

졸업생 수기

faq
김지호 (경기외고)
작성자이성국 작성일2014/04/16
이혜연어학원을 다니기 시작한 건 중학교에 입학하면서부터였다. 토플반에서 공부를 시작하면서 과정을 밟아나가던 중, 3학년이 될 무렵 외고반으로 반을 옮기게 되었다. 왜냐하면 ‘외고진학’이란 목표가 내겐 있었기 때문이다. 중학교에 들어와서 다른 아이들처럼 나도 나의 진로와 어떤 고등학교를 가야할지에 대해서 상당히 많은 고민을 했다. 평소에 영어나 다른 외국어에 관심이 많았던 나는 장래에 외국어 관련 진로를 선택해보는 것이 어떨까 생각해보게 되었고, 이를 계기로 다양한 외국어 고등학교의 홈페이지, 설명회, 브로셔 등을 통하여 외고에 대해 알아보았다. 그러던 중에 친한 언니가 경기외고에 합격한 것을 계기로 경기외고에 좀 더 관심을 갖게 되었다. 경기외고는 글로벌 리더로서 갖추어야할 봉사성과 창조성을 인재상으로 삼아 다양한 커리큘럼과 프로그램, 학생활동 등을 운영하고 있었고, 이런 점 때문에 이 학교에 들어가고 싶다는 결심을 하게 되었다.
이혜연어학원의 외고반은 이런 내게 없어서는 안 될 프로그램이었다. 외고 입시제도는 해마다 바뀌기 때문에 입시제도 자체에 연연하기보다 나는 평소에 하던 대로 공부를 비롯한 학교생활에 최선을 다하면서 새롭게 바뀐 입시 제도에 천천히 대비를 해나갔다. 입시관련 정보는 학원의 설명회나 수업을 통해 한번에 정리될 수 있었다. 이번 입시에서는 특히 영어 내신이 가장 관건이었다. 이혜연어학원에서 토플반부터 외고반까지의 공부과정은 영어의 영역별 실력을 증진시켜 실전시험에 도전할 수 있게 하는 든든한 받침이 되었다. 나는 지금껏 꾸준히 해왔던 영어 독해, 문법, 어휘, 듣기를 공부하고 토플, 텝스와 같은 인증시험에 끊임없이 도전하면서 비록 힘들기는 했지만 내신 관리의 기본기도 다질 수 있었다. 물론 각자에게 맞는 영어 공부법이 있겠지만, 개인적으로 학교 영어공부에 있어서는 무엇보다 반복적인 복습이 꼭 필요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나는 학습 내용을 암기하며 수업 내용을 확실히 정리하는 방식으로 공부했다.
2011학년도 외고 입시제도는 내신 뿐 아니라 학습계획서와 면접을 통해서 이루어졌는데, 한 번도 접해보지 못해서 당황스럽긴 했지만 나만의 이야기를 담는 학습계획서를 끊임없이 수정하면서 점점 완성도를 높였다. 이혜연어학원의 외고반 프로그램은 1:1 학습계획서 첨삭 수정과 모의면접 시뮬레이션 등을 통해 외고입시를 두려움 없이 치러낼 수 있게 도와주었다. 매일매일 학습계획서를 읽어보면서 예상 질문과 답변을 써보고 거울이나 동영상을 스스로 찍어보면서 무의식적 습관이나 말투 등을 고치면서 면접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는 “자신감”을 키웠다.
내가 이렇게 수기를 써서 후배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조언을 해주어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이루고자 하는 목표에 대해서 열망하고 진심으로 바라는 것이 정말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싶다. 이를 바탕으로, 내신이든 학습계획서든 면접이든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자신이 바라던 길을 자신에게 맞는 방식으로 나아간다면 합격 뿐 아니라 자신의 꿈에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 것이다. 화이팅!

내용



목록 수정답변

 

 신태섭 (서울대 인문계열 합격)
 최보윤 (경기외고)